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
한국경제 신문에서 코스피 지수를 못 맞춰 증권사 리서치센터가 고개를 숙였다는 뉴스가 나왔다.


주식은 랜덤하게 움직인다. 코스피 지수는 본질적으로 예측이 불가능하다. 주식을 예측하고 발표하는 증권사나 예측을 못 했다고 하는 사람들이나 문제가 있다. 주식 예측 적중 확률은 50%이다. 동전 던지기와 같다. 그래서, 증권사 예측의 절반은 맞을 것이다. 하지만, 그것은 예측이 아니다.


사람들은 주식을 예측할 수 있을 거라는 희망을 아직 가지고 있다. 주식을 움직이는 숨겨진 원리가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.



Posted by Betai

댓글을 달아 주세요